오늘의 좋은글

늘 생각했어

관리자
2019.07.07 02:00 12,506 19

본문

a42aefb59cf38419bdb8003a1fa575a1_1562425784_682.jpg
 

* 늘 생각했어 *


‘늘……’


이 한 글자가 표현하고 전달하는 이야기를 참 좋아해. 

이아이 옆에 붙여지는 단어들은 설렘을 안겨다 주거든. 

나쁜 단어를 옆에 둔다면, 어울리지 않잖아. 

올망졸망한 예쁜 아이들이 옆에 있어야 한다는 거지.


늘 생각했어.

늘 좋아했어.

늘 보고 싶었어.

이렇게 말이야.


‘늘’이라는 글자에 담긴 이야기를 조금 더 해 볼게.


내가 너와 만나고, 헤어지고 또다시 만나기 전까지의 

모든 시간이 이 단어 속에 포함되어 있어. 

널 다시 만났을 때 ‘늘’이라는 말을 건넸다면, 

넌 나와 함께하지 않았더라도 

언제나 내 머릿속 한구석을 차지하고 있었다는 의미지. 


내 시간 속에서 함께 존재하고 있었던 거야. 

밥을 먹을 때도, 걸을 때도, 잠시 딴생각을 할 때도. 

그렇게 머릿속의 네가 조용히 나와 함께 시간을 보내다가 

눈앞의 너를 마주했을때, 

비로소 나는 ‘늘’이라는 말을 완성하게 되지. 


마치 ‘넌 항상 내 맘속에 있어’라는 말을 

한 글자로 줄인 것 같아.


그래서일까. 

‘늘’이라는 말을 하면 넌 항상 아이처럼 활짝 웃었지.

이제 너도 이 한 글자가 가진 힘을 느끼나 봐. 

누군가에게 “널 늘 생각하고 있었다”는 말을

듣는 것도 행복이겠지만, 

너도 네가 생각하고 있는 그 사람에게 

이 말을 건네 보는 건 어때?


그러면,

그 순간은 행복한 어린이날 같을 거야.


―전승환, 나에게 고맙다 中


#좋은글 #아침좋은글 #좋은글귀 #명언좋은글 #좋은글모음 #명언
#인생명언 #명언모음 #책 #책읽는엄마 #글 #글귀 #시선좋은글 

댓글 19
GUEST26393
2019.10.16 07:33
늘. 늘  늘 .....
산이좋아
2019.10.16 07:44
늘 생각속에 살아있는 당신입니다 감사합니다
GUEST26393
2019.10.16 08:06
그렇게 생각하구 좋아하구 보구싶구
GUEST42260
2019.10.16 10:03
감사합니다
산이좋아
2019.10.21 10:47
내마음속에는 당신만 존재합니다 사랑합니다
GUEST26393
2019.10.21 12:04
사랑해요
별솔
2019.11.11 09:18
늘 감사합니다 ~~^^
DJ
2019.12.03 16:10

감고도갈수가~~^^
DJ
2019.12.03 16:14
이상혀네여
위아래글들머래요
GUEST26393
2019.12.06 23:04
힘드시게 해 미안해요
사랑해요 늘 당신을 생각해요
꼭 보구 우리 힘든 거 다 내려놔요
그 한번의 마주함이 어떤 것에두 비교못할만큼 치유가 된다는 거 우린 알잖아요 그렇죠?
박 경숙
2020.02.19 09:55
늘  감사하고 존경하고 사랑합니다~^^
GUEST26393
2019.10.28 14:28
닫신 왜 그래요 내가 어제 그 애기했다구 또 되씹지마세요
그래두 난 당신을 기다렸구 내 삶의 오래  갈 친구로 맞았구 사랑해요
늘 함께 할거예요
더 있다가 정말 얼굴이나 한 번 보구 차 한잔 마실 수 있음 너무 행복할거예요 노력해주신다구 했잖아요 힘께해요 노력. 난 당신을 하늘이 주신 사랑이라구 믿어요 내 맘대로 갈 수 없어요.
GUEST26393
2019.10.28 14:30
글 빼놓지 마시구 꼭 보내주세요 잘자라는 말두요 보고싶다는 말두 사랑한다는 말두요!!! 당신 보듯 보는 글들예요
GUEST26393
2019.10.29 08:00
그동안 건강하게 지내세요
하시는 일 잘 되시구
걱정 없이요.

그리구 행복한 일들만 만들구 살아요 우리 사이에. 이제 10년? 남짓 남았다는  마음 들어요 정신 맑구 건강할 시간이 그나마요.

아프게 할,  싸울 시간 없어요..
GUEST26393
2019.10.29 08:01
행복허기만해두 짧아요
사랑합니다♡
GUEST73331
2019.10.29 16:58
5
GUEST26393
2019.10.29 17:17
다행예요 꾸준히 드세요 약 식사두요 운동두요
GUEST26393
2019.10.29 21:03
사정이 있어서 글을 늦게 읽었어요
미안해요 화나셨음 마음 푸세요

난 하나도 단 1도 달라진 게 없습니다

당신 마음만 제자리로 오시면 돼요
GUEST26393
2019.10.29 21:04
난 언제나 당신 곁에 있습니다

댓글쓰기

확인
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.